IT소식 IPFS 시대가 온다!
IT소식2022-08-16 07:00:20
1,056 3 25 10.0 0
지난 12일 파일코인 스토리지 프로바이더 진행되어 프로토콜랩스 관계자와 인터뷰 진행
내용

 

리포터: 안녕하십니까  IPFS한국데이터센터 방송입니다.

            이름이 어떻게 되시나요?

제임스: 저는 파일코인 파운데이션 소속 제임스 입니다.

챙: 저는 프로토콜랩스 소속 챙입니다.

리포터: 프로토콜랩스 소속입니까?

챙: 네 저는 프로토콜랩스 소속이고 제임스는 파일코인 파운데이션 소속입니다.

제임스: 저는 파일코인 파운데이션 소속입니다.

리포터: 어떤일을 하고 계시나요?

챙: 저는 스토리지 공급자를 지원하고 파일코인 사업에 관심있는 사람들을 지원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지금 주 관리 지역은 중국,싱가폴,태국,한국 등 아시아지역 사업자들을 지원하고 관리하고 있습니다.

제임스: 챙은 개발자로 IPFS 시스템 교육을 하고 있습니다. 

저는 파일코인 재단 소속으로 IPFS를 활용해 Web3 등을 구성할때 프로토콜 기술 지원등을 합니다.

리포터: 한국은 처음이십니까?

제임스: 네 처음인데요.

리포터: 한국에 대한 첫인상은 어떠셨는지요?

제임스: 사람들이 친절하고 잘 정리된 도시와 그런것이 인상깊었고 K팝등의 유행으로 저의 아내도 좋아하는 나라 입니다.

리포터: 한국 IPFS시장은 어떤것 같습니까?

챙: 네 매우 폭발적인 시장으로 K팝 흥행같이 짧은 시간에 크게 활성화 되고 있어서 프로토콜랩사 내에서도 큰 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리포터: 다음번에도 이런 행사를 계획하고 계신가요?

제임스: 아직은 없지만 한국이 이미 4%이상의 전 세계 IPFS스토리지 점유율을 가지고 있고 아시아는 매우빠르게 성장하고 있기 때문에 빠른 시간안에 새로운 행사를 계획할 수 있습니다.

리포터: 이번 행사를 통해 프로토콜랩스는 어떤 기회를 얻기 원하십니까?

챙/제임스: 이번 밋업으로 한국 내의 여러 스토리지 공급자들을 만나고 그들의 생각을 듣고 지원할 수 있는 부분을 파악하려 합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커뮤니티와 프로토콜 랩스가 더욱 가까와 지고 교육등의 분야가 더욱 활발하게 일어날 수 있도록 지원하려 합니다.

리포터: 파일코인과 IPFS의 현제 진행 상황은 어떻습니까?

챙/제임스: 수많은 프로젝트들이 올해 진행 중 이고 이는 프로토콜 랩스와 파일코인 재단에 의해 수행되고 있습니다.

Ipfs는 http 와 달라서 사용자 편의를 위해 여러 개발이 이루어지고 있고 많은 스토리지 제공 사업자들을 위해 쉽게 딜하고 고객들이 구매할 수 있도록 하는 환경을 제공하는 프로젝트들 역시 진행 중 입니다. 

오후 세미나에서 이러한 것들을 모두 다룰 예정입니다.

리포터: 파일코인 마이닝의 난이도가 어떻다고 생각하십니까?

챙/제임스: 여타 다른 코인들과는 레벨이 상당히 다른게 사실입니다.

사업자가 스토리지, 네트웤, 프로그램, 개발등 모두 알아야 하며 이러한 진입장벽에 쉽게 스토리지 사업자로 합류하는게 어려운것이 사실입니다.

이부분을 해결하고자 도움을 드리고 피드백을 받는 일들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이더리움이나 비트코인은 그냥 장비 갖춰놓고 프로그램 다운로드 해서 하는 것이지만 파일코인은 철저히 엔터프라이즈 IT 전문 기업이 할 수 있는 수준으로 사양에 맞는 장비와 환경을 구성 해 놓아야 하고 그것을 운영하는 매우 높은 수준의 엔지니어들이 하는 일 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그것들을 지속할 수 있는 환경과 경제 생태계를 파일코인으로 구성 한 것입니다.

리포터:마지막 질문으로 파일코인과 NFT는 어떤 관계가 있을까요?

제임스/챙: 우리는 파일코인으로 진행되는 여러 프로젝트들을 지원하고 있는데요 그중에 가장 중요한 하나가 역시 NFT스토리지 입니다. 

현제 NFT사용자들은 NFT스토리지를 통해 자신들의 NFT를 IPFS에 보관하는 것을 무료로 하고 있고 이는 당연히 NFT는 IPFS에 보관하는 것이라는 생각들을 만들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크랩 0
1,143
4
50
10.0
0
1,056
3
25
10.0
0
관리자2022-08-16
257
0
16
0.0
0
KBNITV2022-06-29
349
0
40
0.0
0
한데센2022-06-19
161
0
23
0.0
0
한데센2022-06-19
120
0
37
0.0
0
한데센2022-06-19
1